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여성의날 여성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3.8 세계여성의날 기념 제27회 한국여성대회 기념식이 3월 7일 오전11시부터 한국프레스센터 19층에서 배우 권해효·김여진씨의 사회로 열렸습니다.



이날 기념식은 시민들 속에서 여성의 날의 의미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제27회 한국여성대회를 소개한 후, 성평등 디딤돌과 걸림돌 발표, 제23회 올해의 여성운동상 시상, 참가자 전체 퍼포먼스인 ‘그녀에게 빵과 장미를’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김상희·곽정숙 국회의원, 민주당, 진보신당, 창조한국당, 국민참여당 대표와 관계자, 학계·법조계·시민사회단체, 여성연합 회원단체 등 약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올해의 성평등 걸림돌]에 [성희롱·성적비하 발언으로 국회의원으로서 자질잃은 강용석 의원], [한나라당 6.2지방선거 ‘선거탐구생활’동영상], [성매매행위에 면죄부를 받고 국민을 우롱한 ‘스폰서 검사’]가 발표되자, 참석자들은 레드카드를 들고서 야유의 함성을 질렀습니다. 이어 발표된 [올해의 성평등 디딤돌]에 [불법파견, 간접고용철폐를 위해 6년간 투쟁으로 승리한 ‘금속노조 기륭전자분회’], [반도체 산업 노동자의 건강권 투쟁을 펼치고 있는 ‘반올림’], [세계여성들의 인권 실태를 지속적으로 조명하다 강제종영된 ‘W'제작진]이 선정됨을 발표하자, 참석자들은 큰 박수로 환호로 디딤돌 수상자들을 환영했습니다.


 

이어 발표된 제23회 올해의 여성운동상에는 지난 5년 5개월 동안 서울YMCA 여성참정권 투쟁을 승리로 이끌며 종교계 성차별 관행을 개선하는데 기여한 ‘너머서(전 YMCA 성차별철폐회원연대)’가 선정되자 그동안 힘든 싸움을 격려하는 따뜻한 박수와 큰 환호로 기념식장이 가득 찼습니다.



마지막 프로그램인 참가자 전체퍼포먼스 'Again 1908 그녀에게 빵과 장미를'에서는 빵과 장미로 표현된 여성들의 주요의제를 발표 한 후, 빵바구니와 장미꽃다발에 부착하여 빵과 장미의 의미를 되새겼으며, 참가자 전원은 ‘Happy Women's Day', '그녀에게 빵과 장미를’ 손피켓을 들고 여성의제를 함께 외쳤습니다. 

글 : 박차옥경 여성연합 사회권국장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여성의날 여성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의 여성운동상>
지난 한 해 동안 여성운동 발전에 기여한 개인이나 단체를 선정하여 
매회 한국여성대회에서 시상하고 있습니다.



● 추천대상

계층과 부문에 관계 없이 여성들의 권익을 위해 운동한 개인 또는 단체

● 심사기준
여성문제 중 특정부문을 이슈화해서 전체여성운동이 발전하는데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
풀뿌리여성운동을 활성화하는데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
소속단체나 집단의 조직적 역랑을 확대하는데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
운동의 결과, 사회적 공공성에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
개인적 역경을 딛고 여성들의 권익향상을 위해 헌신한 개인
여성의 권익을 위해 선구자적인 역할을 한 개인 또는 단체

●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 수여

● 심사위원 (2011년 예정)
강지원 (변호사)
김효선 (여성신문사 사장)
권미혁 (여성연합 상임대표)
박경태 (성공회대학교 사회학부 교수)
박혜란 (여성학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여성의날 여성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여성의날 여성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